대상포진

대상포진(Herpes zoster)이란?

대상 포진은 그 모양이 마치 띠를 이룬 것처럼 몸의 좌우 중 한 쪽에만 작은 물집(수포)들이 무리를 지어 나타난다고 하여 붙여진 병명입니다. 대상포진은 바이러스성 피부질환의 일종으로 수두를 일으키는 바이러스에 의하여 피부와 신경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입니다.

대상포진

Before

대상포진이란?


대상포진은 과거에 수두를 앓았던 사람에서 발생하는데 수두를 앓은 후 이 바이러스는 신경세포에 잠복해 있다가 신체 저항력이 약해지는 경우에 갑자기 증식을 하여 신경과 그 신경이 분포하는 피부에 염증을 나타내게 됩니다. 젊은 사람도 대상포진에 걸릴 수 있지만, 50대 이후의 성인들에게 과로나 스트레스 후에 주로 발생합니다. 면역이 저하된 환자들 (항암 치료나 방사선 치료를 받고 있거나, 면역 억제제를 쓰고 있는 환자들)이 대상포진에 걸릴 위험성이 더 높지만 평소에 건강해 보이는 사람에서 대상포진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증상


대상포진에 걸리면 몸의 좌우 중 어느 한쪽으로 일정한 부위에 통증이 나타나게 됩니다. 1-3일 후에 붉은 반점이 나타나며, 반점은 여러 개의 물집들이 모여있는 모양으로 변합니다. 물집은 차차 노란색의 고름(농포)으로 변하다가 딱지가 됩니다. 물집이 나타나서 딱지로 되어 떨어지기까지는 대략 3주 정도 걸립니다. 대개 피부 병변이 나타난 부위와 일치하여 통증이 동반되는데 통증의 정도는 매우 다양하며 심한 경우에는 잠을 잘 수 없을 만큼 고통스러울 수도 있습니다. 통증은 피부가 다 나은 후에도 장기간 지속될 수 있습니다. 대상포진은 주로 몸통에, 특히 가슴과 등에 잘 나타납니다. 얼굴이나 팔, 다리 등에도 나타나며 신체 어떤 부위에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치료


대상포진은 신체의 저항력이 감소된 상태에서 발생하기 때문에 휴식과 안정이 필요합니다. 효과적인 치료를 위해서는 바이러스의 증식을 막을 수 있는 항바이러스제를 가능한 초기에 복용하거나 주사제를 맞는 것이 좋습니다. 따라서 발병 초기에 병원을 찾는 것이 중요합니다. 만약 치료 시기가 늦어지면 피부 병변도 심해지지만 신경에도 염증이 심해져 신경통이 오랫동안 남을 수가 있습니다. 특히, 연령이 높거나 증상이 심한 경우에는 입원하여 치료하는 것이 좋습니다. 피부에 물집이 있는 동안은 습포(물찜질)를 하여 물집을 빨리 가라앉히도록 하며, 딱지가 앉기 시작하면 연고를 바르도록 합니다. 대개 병변 부위에는 통증이 나타나고 경우에 따라 매우 심한 통증이 동반될 수 있기 때문에 통증의 정도에 따라 이에 적합한 진통제를 복용하여야 합니다.